[손가락질], 이외수

 인류의 역사 속에는
 백성이 자기를 손가락질한다고
 백성의 손가락을 잘라 버리는 왕들이 있었다
 지구를 통틀어
 지금은 그런 왕이 한 명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자신있게 단정할 수 있는 사람이 있을까
 만약 백성이 자기를 손가락질한다고
 백성의 손가락을 잘라 버리는 왕이 있다면
 백성들은
 백성들 모두의 팔다리가 모조리 잘라져
 절구통 같은 모습으로 살아가는 한이 있더라도
 왕에 대한 항거를 멈추지 말아야 한다

<이외수, 2008. 5. 25.  http://oisoo.co.kr/ oisoo’s talk 게시판 381번>
 

“[손가락질], 이외수”의 1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