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크레더블 헐크”로 배우는 싸움의 법칙



감독: 루이스 레테리에


출연: 에드워드 노튼, 리브 타일러, 팀 로스




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싸움의 법칙 부록본에는 다음과 같은 글이 적혀있다.




첫째, 코피 나면 지는 거다.


둘째, 울면 지는 거다.


셋째, 먼저 흥분하면 지는 거다.




이는 한 번의 주먹질, 한 번의 발길질에 승부가 갈리는 냉혹한 싸움의 세계에서 순간의 마음의 흐트러짐이 곧 패배를 부른다는 것을 강조하는 것일게다. 영화 속 두 마리의 녹색 아드레날린 덩어리가 맞붙어 호각세를 이루던 이 승부의 갈림길에서도 어김없이 이 싸움의 법칙은 적용된다.
 


후욱~후욱~ 릴렉스…릴렉스…


헐크의 상대가 누구인가. 이미 산전, 수전, 공중전, 우주전까지 치른 백전노장 프로페셔널이 아니던가. 그가 뽕까지 맞음으로서 힘의 우위마저 무의미해진 상황. 헐크의 패배는 눈에 보듯 뻔한 것이었다. 하지만 이 백전노장은 몸집만 컸지 싸움의 초짜배기인 헐크에게 무릎을 꿇는다. 어찌된 영문일까.

.
.
.
.
.
.
.
.
.
.
.
.
.
.


 




헐크씨~ 그딴 자식 한큐에 날려버려요!

 




너..너도…..여친 있었어? 부럽삼…..


넷째, 부러워하면 지는거다.


영진공 self_fish

““인크레더블 헐크”로 배우는 싸움의 법칙”의 1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