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성희롱? 누가??

TV에 안티를 몰고다니는 쩌리짱이 있다면,
인터넷에는 안티를 몰고다니는 윤서인의 조이라이드가 있다.

이 양반 만화는 종종 논란을 일으키고, 그 논란만큼 주목을 받는다.

조이라이드가 까이는 이유는 여러가지지만 그 근저의 원인은 하나다.

이 양반이 아무 생각이 없다는 거.
좀 더 정확히 말하자면 자기 검열을 별로 하지 않는다.

-= IMAGE 1 =-

검열이 없으니 아무 생각없이 삼성 찬양도 하고,
땅박이 찬양도 하고, 그러다가도 주식 떨어지면 또 삐지기도 하고,
생각없이 일본 좋다고 했다고 돌맞고,
생각없이 기독교에 문제제기 했다가 돌 맞고 …
계속 그런 식이다.

일반적으로 초딩은 자기 생각이 남들에게 어떻게 보이는지 모르니까 그만큼 솔직하지 않던가.

당사자에겐 미안한 말일지 몰라도, 이 양반 만화를 볼때면 딱 그런 기분이다.
그림 세련되게 그리는 초딩의 만화를 보는 느낌 …

사실 이 양반의 진짜 장점은 그림이 깔끔하고 섹시하다는 점이다.
그 덕분에 그 생각들이 상당히 효과적으로 표현된다.
그렇게 걸러지지 않은 생각이 사람들에게 매우 잘 전달되니, 그만큼 그 반향도 크다.

이번에 소녀시대 만화도 딱 그런 자기 검열을 거치지 않은 초딩스러운 농담의 결과물이다.
http://kr.news.yahoo.com/service/news/shellview.htm?articleid=20100118190517291h9&linkid=4&newssetid=1352

문제는 그게 왜 문제냐는 거다.
<소녀시대>를 포함한 걸그룹이 대중에게 소비되는 방식에는 분명히 윤서인이 지적한 면이 있거든. 소녀시대를 순수하게 귀여운 아이들로만 받아들인다고 말하는 남자가 있으면 나는 피식 웃을거다.
 
거기에 선정적인 요소가 없다면 그건 거짓말이지.

윤서인의 만화는 사람들의 마음 속에 조금씩은 들어있는,
하지만 별로 드러내고 싶어하지 않는 것을 끄집어내서 신경쓰이고 거슬리게 만드는 만화다.

나는 그래서 이 양반의 만화가 재미있다.
그리고 이 양반이 좋다고 하는 것들은 정말 (그 양반식으로 보기엔) 좋을 거라고 믿는다. 전에 칭찬한 치약 같은 거는 정말 사보고 싶더라는.

어쨌든, 나는 윤서인의 조이라이드를 지지한다.

이 양반이 대단한 인격자여서도 아니고,
이 양반의 만화가 대단한 가치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해서도 아니다.
그저 이 양반이 정치가도 아니고, 공직자도 아니고 그냥 만화가이기 때문이다.

만화든 글이든 우리 문화가 제대로 발전하려면,
자기 검열을 거치지 않고 생각대로 쓰고 그릴 수 있어야 한다고 믿기 때문이다.

물론 그런 만화에 대해서 자유롭게 비판은 할 수 있지만,
왜 그런 생각을 했느냐고 비판하는 건 좀 그렇다.
저 만화를 보고 “소녀시대 능욕”이라고 이름붙이는 거야말로 정말 오바 아닐까?
저 제목의 기사 찾으려 보니까 그런 제목의 야소설만 잔뜩 뜨더만 …

솔직히 까놓고 말해서 요즘 대중문화계를 보면 저런 식으로 찔러보고 싶은 생각이
나지 않던가? 적어도 그건 이해되지 않느냔 말이다.

벌거벗은 임금님도 자기 부끄러운 줄은 알았는데,
왜 사람들은 화만 내는 걸까?

영진공 짱가

“소녀시대 성희롱? 누가??”의 5개의 생각

  1. ㅎㅎㅎ스스로도 뭔가 정리가 안되고 있었는데 이 글을 읽고보니 딱~ 제 생각이로군요~ 제가봐도 그냥 가볍게 웃고넘길만한 일들에 저리들 과민하게 반응하는 모습들이 마치 방구뀐 놈이 화를 내는 것과 같은 모습입니다 ^^

  2. 뭔가 논점파악을 잘못해도 한참을 잘못한 모양인듯..
    아니면 지금 네이버나 디시같은곳이 아니 다른 커뮤니티의 사람들이 진짜 무엇때문에 이 색히를 비난하고 토론하는지에 관해 전혀 정보가 없거나..

    설마 저 소녀시대 만화 달랑 한개보고 사람들이 이런다고 생각하는건 아니겠죠.. 설마..

  3. 저걸 보고 이쁘게 그린다고 말하시다니…이쁜 그림들을 못보셨군요. 그냥 평범한 수준인것 같은데..

  4.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다양성에 대한 인식 부족인군요.
    ‘섹시’를 팔다가 ‘섹시’를 들먹이자 발끈하는 상황이군요.
    윤작가의 시각은 여러모로 논쟁의 빌미는 되고 있지만, 세상에 자기 주장을 하는 한 방법으로 만화를 그리는 사람에게 내입에만 맞게 그려달라는 것은 지나친 일이라 생각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