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영화열전, ‘킥오프’ ‘비랄의 멋진 세상’


 

‘비랄의 멋진 세상’ 의 비랄 

지난 주말부터 시네마 상상마당에서 열리고 있는 ‘가족영화열전 – 수상한 패밀리가 떴다!’ 에 가족에 관한 좋은 장편 영화들이 상영되고 있다. 놓친 영화를 다시 볼, 곧 개봉할 영화를 미리 볼 좋은 기회가 아닐 수 없다.

먼저 전 세계 영화제를 순회하다시피 한 작년 최고의 화제작인 양익준 감독의 <똥파리>를 비롯, 봉준호 감독의 <마더> 그리고  <도쿄 소나타>와 <중력피에로>, 최근 작 <어웨이 위고> <아버지를 마지막으로 본 것은 언제입니까?> 등까지 상영 작품이 화려하다.

무엇보다 하반기 개봉을 앞둔 인디스토리 배급작 <킥 오프>와 <비랄의 멋진 세상> 을 만나 볼 수 있다는 게 가장 반갑다. 두 작품 모두 작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해,  <킥 오프>는 뉴커런츠 상을 수상했다.  

‘킥 오프’ 의 한 장면

<킥 오프>는 한국에서는 거의 드믄 이라크 배경의 영화로 빈민가로 변해버린 이라크의 한 축구장에서 벌어지는 소년들의 축구경기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월드컵 시즌에 맞춰 7월 초 개봉을 앞두고 있다. 

<비랄의 멋진 세상> 은 맹인 부모와 함께 사는 세살 비랄의 일상을 담은 인도의 다큐멘터리로 야마카타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우수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역시 인디스토리 배급망을 통해 10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놓치지 말기로 해, 먼저 본 우리끼리 입소문 웹소문 내어보자.

PS. 이번 주 목요일(27일) 인디포럼 2010이 개막한다. 지난 수요일 (26일)까지 명동 롯데시네마 에비뉴엘관에서는 환경영화제가 열렸고, 서울아트시네마 개관 8주년 영화제는 화요일(25일)에 막을 내렸다. 좋은 영화제, 상영회가 속속 열리고 내린다. 찾아다니다 보면 알찬 일 년이 이뤄질 것이다.

영진공 애플

“가족영화열전, ‘킥오프’ ‘비랄의 멋진 세상’”의 1개의 생각

  1. 핑백: 인디플러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