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근조 이소선


근  
이   소  



여사님,

이제 편히 쉬세요,

아드님이랑 도란도란 얘기도 나누시고요,

어머니,

근심과 시름 다 내려 놓으시고,

그곳에서 영원히 평화와 행복을 누리세요.


영진공 일동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