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도 리콜이 되나요”, 내리는 빗방울을 말려 볼까?


“Stephen Frears” 감독의 2000년도 영화, 『High Fidelity』.
한국 제목은 너무나 기특하게도『사랑도 리콜이 되나요』

“John Cusack”, “Joan Cusack”, “Tim Robbins”, “Catherine Zeta-Jones”, “Jack Black” 등이 줄줄이 나오는 영화다. 배우 뿐만이 아니고 Rock 애호가들이라면 “오호~”라는 감탄사를 연발할 만한 노래들이 연이어 흘러나오기도 하는 영화이다.

오늘은 그 노래들 중 하나를 소개하고자 한다.
Scotland 출신의 “The Beta Band”가 부른 “Dry the rain”인데, 이들이 발표한 3개의 EP를 한데 묶어서 1998년에 발매한 “3 E.P.’s” 앨범에 수록되어 있다.


Dry the rain

By The Beta Band

This is the definition of my life
Lying in bed in the sunlight
Choking on the vitamin tablet
The doctor gave in the hope of saving me
In the hope of saving me

이것이 내 삶의 모습,
한 낮에 침대에 누워,
비타민 정을 먹다 목이 메었네,
그런 나를 살려 보겠다고 의사가 나타났지,
이런 나를 살려 보겠다네,

Walked in the corner of the room
A junk yard fool with eyes of gloom
I asked him time ag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he rain
The rain the rain the rain now

방 한 구석을 뱅뱅 맴돌던,
게슴츠레한 눈동자의 고물상 양아치,
나는 그에게 자꾸 물었네,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빗방울, 빗방울, 빗방울을,

Dusty brown boots in the corner
By the ironing board
Spray on dust is the greatest thing
Sure is the greatest thing
Since the last since the last

먼지를 뒤집어 쓴 채 구석에 쳐 박혀있는 갈색 부츠,
다림질 판 옆에 놓여있네,
먼지 위에 물 뿌리는 게 제일 멋진 일이지,
그래, 제일 멋진 일이야,
지난 번에 해 본 이후로, 지난 번에 해 본 이후로,

Walked in the corner of the room
A junk yard fool with eyes of gloom
I asked him time ag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ake me in and dry the rain the rain
The rain the rain the rain now

방 한 구석을 뱅뱅 맴돌던,
게슴츠레한 눈동자의 고물상 양아치,
나는 그에게 자꾸 물었네,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나를 데려가 빗방울을 다 말려버리게 해 줘,
빗방울, 빗방울, 빗방울을,

If there’s something inside that you wanna say
Say it out loud it’ll be okay
I will be your light
I will be your light
I will be your light
I will be your light

가슴 속에 품고 있는 뭔가 할 얘기가 있다면,
큰 소리로 외쳐 봐, 괜찮아,
내가 너의 빛이 될 게,
내가 너의 빛이 될 게,
내가 너의 빛이 될 게,
내가 너의 빛이 될 게,

I Need Love, yeah
I Need Love

내겐 사랑이 필요해, 정말로,
사랑이 필요해,

영진공 이규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