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팸”메일은 왜 스팸메일이 된 걸까?

 



 



 



 


 


도대체 스팸메일은 왜 스팸메일로 불리는 걸까???


 


스팸은 ‘Spiced Ham’의 줄임말로,


미국 호멜 식품에서 1937년에 판매를 시작한 양념 햄인데,


 


이게 어이하여 ‘사용자가 동의하지 않거나 원하지 않는 내용을 포함해 무단으로 송신되는 메일’의 이름이 되어버렸단 말인가.


 
















 


 


 


뭐 이제는 다들 그 유래를 알고 계시겠지만, 그 답은 아래에 나와있다.


 


 



 


 


1969년에 처음 방영되기 시작하여 1974년에 종영한 몬티 파이떤(Monty Python)이라는 ‘초현실주의’ 코메디 그룹이 있었다.


 


여기의 구성원들을 보자면,


영화 팬이라면 다 아실만한 테리 길리엄,


“해리 포터” 시리즈, “미녀삼총사” 2편, “슈렉” 시리즈에서 만나 볼 수 있는 존 클리즈,


내과의사 출신의 故 그래험 채프먼,


정치평론가이기도 한 테리 존스,


여행기 작가이자 예능인인 마이클 페일린,


싱어송라이터인 에릭 아이들 등이 있다.


 


 




 


 


그들이 1970년에 TV쇼에서 연기한 것이 위의 동영상인데,


보시다시피 어디에나 스팸은 빠지질 않는다.


싫다고 해도 귀찮다고 해도 닥치라고 해도 스팸은 계속 나온다.


 


이게 바로 스팸메일이 스팸메일로 불리게 된 연유이다.


 


 


그런데 사실 이들은 우리에게는 그닥 잘 알려져있지 않지만,


1970년대 당시는 물론이고 지금까지도 영국과 구미권에서 이들의 작품은 컬트에 가까운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들의 작품은 요새 우리 말로 하자면,


조! + 강남좌파 + 병맛 의 범벅이라고 할 수 있는데,


실제 이들의 작품 중엔 ‘병림픽’이라는 코너도 있었다.


 


 



 


 


몬티 파이떤은 지금까지 일곱 편의 영화를 발표하였는데,


그 중 모음집, 실황공연, 회고록을 제외한 순수 제작 작품은 다음과 같다.


 


1. Monty Python and the Holy Grail (성배, 1974)


2. Monty Python’s Life of Brian (브라이언의 일생, 1979)


3. Monty Python’s The Meaning of Life (삶의 의미, 1983)


 


위 세 작품은 무척 재미있고 매우 작품성이 뛰어난 영화라고 평가되고 있으니,


혹시라도 접해보지 못하신 분들은 꼭 감상해 보시라고 권하는 바이다.


 


그 중 “The Meaning of Life”에 나오는 장면에서 하나를 살짝 맛보기로 보실텐데,


사실 이 노래가 나오기 전의 내용이 노래로 이어지는데,


그 장면은 유툽 등에서 찾아보시기 바란다.


그래야 이 장면이 무엇을 말하고자 하는 것인지 더 이해가 잘 될터이니 ……


 


 

The Universe Song (또는 Galaxy Song)
By Monty Python (1983)


 



 



Whenever the life gets you down, Mrs. Brown,
And things seem hard or tough,
People are stupid, obnoxious or daft,
And you feel that you had quite enough,

삶이 당신을 실망시킬 때,
사는 게 힘들고 괴로울 때,
주변 사람들이 모두 멍청하고 역겹고 정신이상으로 보일 때,
도저히 그런 것들을 더 이상 참을 수 없을 때,



 


Just remember that you’re standing on a planet that’s evolving
And revolving at nine hundred miles an hour,
That’s orbiting at nineteen miles a second, so it’s reckoned,
A sun that is the source of all our power.
The sun and you and me and all the stars that we can see
Are moving at a million miles a day
In an outer spiral arm, at forty thousand miles an hour,
Of the galaxy we call the ‘Milky Way’.

이것만 생각하세요,
당신이 살고 있는 이 지구는 날마다 진화하며,
한 시간에 9백 마일 (1,440Km)의 속도로 자전하고 있다는 걸,
그리고 계산해 보면 1초에 19 마일 (30Km)의 속도로 공전하고 있죠,
태양은 모든 에너지의 원천이고요,
태양과 당신, 그리고 나, 또한 우리가 볼 수 있는 모든 별들은,
하루에 1백만 마일 (160만Km)의 거리를 움직이고 있어요,
우리가 “은하수”라 부르는 은하계의 바깥쪽에서,
1시간에 4,000마일 (6,400Km)의 속도로요.


 


Our galaxy itself contains a hundred billion stars.
It’s a hundred thousand light years side to side.
It bulges in the middle, sixteen thousand light years thick,
But out by us, it’s just three thousand light years wide.
We’re thirty thousand light years from galactic central point.
We go ’round every two hundred million years,
And our galaxy is only one of millions of billions
In this amazing and expanding universe.

우리의 은하계에는 약 일천억 개의 별이 있고요,
끝에서 끝은 십만 광년의 거리가 되고요,
불룩 솟은 가운데는 일만 육천 광년의 넓이죠,
하지만 지구에서 따지면 그저 삼천 광년 거리 밖에 안돼요,
우리는 은하계 중심으로부터 약 삼만 광년 정도 떨어져 있고,
매 2억년 마다 한 바퀴를 돌죠,
하지만 우리의 은하계는 계속 팽창하는 놀라운 우주 속에서,
수십억 개 은하계의 하나에 불과하답니다.


 


The universe itself keeps on expanding and expanding
in all of the directions it can whiz,
As fast as it can go, at the speed of light, you know,
Twelve million miles a minute, and that’s the fastest speed there is.

우주는 언제나 항상 팽창을 거듭하고 있죠,
소리를 내며 모든 방향으로 말이죠,
빛의 속도로 아주 빠르게요,
일분에 천이백만 마일 (1,920만 Km)의 속도가,
가장 빠른 속도랍니다.


 


So remember, when you’re feeling very small and insecure,
How amazingly unlikely is your birth,
And pray that there’s intelligent life somewhere up in space,
‘Cause there’s bugger all down here on Earth.

그러니,
당신이 아주 작게 느껴지고 불안할 때,
당신의 탄생이 얼마나 굉장한 일이었는지를 기억하세요,
그리고 기도하세요,
우주 저 어딘가에 지능을 갖춘 생명체가 존재하기를,
왜냐하면 이 놈의 지구에는 온통 사기꾼만 가득하니까요.


 

영진공 이규훈


 


 


 


 


 


 


 


 


 


 


 


 


 


 


 


 


 


 


 


 


 


 


 


 


 


 


 


 


 


 

““스팸”메일은 왜 스팸메일이 된 걸까?”의 2개의 생각

  1. 스팸메일은 그당시 호멜푸드사가 DM을 닥치는대로 뿌려대서 유래된 단어로 알고 있었는데요…;;;

    몬티 파이선의 해당 동영상은 당시 상황을 풍자한거구요.

    1. 조율자 님, 사실 정확한 기원을 특정하기가 어려운 사안(?)인데요 … 1990년대 경에 Usenet 등의 게시판에 광고글이 계속해서 올라오는 것에 대해 비꼬다가 그렇게 되었다는 설도 있고요 … 디씨에서 유래한 ‘시망’이나 ‘리즈시절’ 처럼 말이죠,

      http://www.templetons.com/brad/spamterm.html

      http://privateye2500.hubpages.com/hub/How-junk-email-became-known-as-spam

      어쨌든 Monty Python의 skit이 주요 고리가 된 건 확실해 보입니다.

      의견 고맙고요, 자주 들러주세요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