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네아폴리스에서 어느 창녀가 보낸 크리스마스 카드


Charlie I’m pregnant, And living on the 9th street
Right above a dirty bookstore of Euclid avenue
And I stopped taking dope, And I quit drinking whiskey
And my old man plays the trombone, And works out at the track

챨리, 나 임신했어.
그리고 지금은 9번가 유클리드 거리의 지저분한 서점 위층에서 살고 있어.
나 마약 끊었어, 그리고 술도 안 마시고,
우리 영감은 트럼본을 연주 해, 철로 변에서 돈 벌이를 하고 있지,

And he says that he loves me,
Even though it’s not his baby,
And he says that he’ll raise him up like he would his own son
And he gave me a ring, that was worn by his mother
And he takes me out dancin every saturday night.

그이는 날 사랑한대,
그리고 내 배속의 아이가 비록 자기 애는 아니지만,
자기 친 아들에게 하듯이 잘 키워 볼 거래,
그이는 내게 반지도 주었어, 자기 엄마가 끼던 거래,
그리고 매주 토요일 밤이면 날 데리고 춤추러 가곤 해,





Christmas Card From A Hooker In Minneapolis By Tom Waits

 


And hey charlie I think about you, everytime I pass a filling station
On account of all the grease you used to wear in your hair
And I still have that record of little anthony & the imperials
But someone stole my record player, now how do you like that?

챨리, 난 네 생각을 하곤 해, 주유소에 들릴 때 마다,
거기에 있는 구리스를 보면, 머리에 잔뜩 기름 먹이던 네 모습이 떠 올라,
아 참, 나 아직도 그 레코드 가지고 있어, “리틀 앤쏘니와 임페리얼즈” 말이야,
근데 실은 누가 내 턴테이블을 훔쳐가 버렸어, 기도 안차는 거 있지,

Hey charlie I almost went crazy, after mario got busted
So I went back to omaha to live with my folks
But everyone I used to know was either dead or in prison
So I came back to minneapolis, this time I think I’m gonna stay.

마리오가 잡혀 갔을 때, 거의 돌아 버릴 것 같았어,
그래서 오마하에 있는 식구들한테 돌아갔었는데,
근데 내가 알던 사람들은 전부 죽었거나 빵에 가있는 것 있지,
그래서 다시 미네아폴리스로 돌아와야 했어, 아마 이젠 여기 정착해야 할 까봐,

Hey charlie I think I’m happy for the first time since my accident
And I wish I had all the money that we used to spend on dope
I’d buy me a used car lot and I wouldn’t sell any of em
I’d just drive a different car every day, depending on how I feel

챨리, 나 지금 행복한 것 같아, 그때 사건 이후로 처음,
옛날에 우리가 약 사느라고 썼던 돈, 지금 그걸 다 가지고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중고차 거래소를 사서는, 차는 한 대도 팔지 않고,
매일 다른 차를 몰고 다닐 거야, 그날그날의 기분에 맞춰서,

Hey charlie for chrissakes,
Do you want to know the truth of it?
I don’t have a husband, he don’t play the trombone
And I need to borrow money to pay this lawyer
And charlie, hey
I’ll be eligible for parole come valentines day

챨리야, 젠장,
사실은 말이야 ……
남편 있다는 거, 그 사람이 트럼본 분다는 거, 다 거짓말이야,
실은 나 돈을 좀 빌려야 돼, 변호사에게 줄 돈 말이야,
이봐, 챨리,
나, 이번 발렌타인데이에는,  가석방 신청 자격이 돼,


 


영진공 이규훈

 

“미네아폴리스에서 어느 창녀가 보낸 크리스마스 카드”의 7개의 생각

  1. 감동먹었습니다. 덕분에 Tom Waits라는 사람도 알게 되었구요.
    저 창녀의 거짓말들이 결국은 그녀가 간절히 원하는 꿈이라는 사실이…아, 좋은 곡입니다. 아무튼.

    1. 감동까지 받으셨다니 저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네요 … 암튼 Tom Waits의 음악에 한 번 빠져들면 헤어나오기 힘들다능~ ^^

  2. 노웨어맨… 니가 왜 기분 좋냐? 니가 이 노래 만들었냐?
    악플러로 날 고소해라. 사이버모욕죄도 새로 만들어지니깐.
    나경원 만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